메뉴 건너뛰기

재미대한탁구협회

소식 - 재미대한탁구협회

시애틀지역 교회 및 단체 참석해 ‘탁구인 잔치’로 선교기금을 마련하기 위한 자선 및 친선 탁구대회가 워싱턴주에서 처음으로 열렸다. 워싱턴주 탁구협회(회장 권 정) 등이 주관해 지난 주말인 9월14일 시애틀 형제교회에서 열린 ‘제1회 선교기금 모금을 위한 워싱턴 교회 및 단체 친선탁구대회’에는 탁구를 좋아하는 한인100여명이 참석해 탁구인 한마당 잔치를 즐겼다. 신디 류 워싱턴주 하원 의원은 물론 조기승 시애틀한인회장, 권 준 시애틀 형제교회 담임목사 등도 직접 참석해 “탁구인들이 이번 대회를 통해 마련한 선교기금이 소중하게 쓰일 것”이라고 격려했다. 권 정 회장은 "그동안 탁구인들이 모여서 탁구만 즐겼는데 한단계 넘어서 탁구를 통해 선교 기금을 마련해 어려운 나라를 돕는데 쓰기로 했다"며 "성원을 아끼지 않은 많은 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권정 회장은 "시애틀 지역에 처음으로 열린 제1회 선교기금 모금 탁구대회가  성황리에 마치게 됨을 감사드립니다. 특히 재미대한 탁구협회에서 후원해 주셨고 용품으로 양성우 전회장님께서 그리고 오세백 회장님께서 도네이션도 해 주셨습니다. 앞으로 계속 이 대회가 이어질수 있도록 기도와 후원해 주시길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위로